마~니 마~니

Tory&Mani's Stuff


0
 68   4   1
  View Articles

Name  
   Mani 
Homepage  
   http://www.happymani.com
Subject  
   [위시리스트] 책 도장
어렸을 때는 무지하게 책을 안읽었었는데
커서는.. 그러니까 최근 5년 이내에 책 읽는게 좋아졌습니다.
그래서 취미가 "독서"라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정도가 되었는데
책을 많이 읽으면 사람이 변하는 것 같아요.
궂이 책 때문인지, 아니면 나이가 들면서 성격이 변하는 건지도 모르겠지만
점점 긍정적이고 낙천적인 성격이 되어가고
"좋은게 좋은거다"라는 생각으로 타인을 이해하게 되는 마음이 생기는 것 같아요.
저는 이게 모두 "독서의 힘"이라고 생각해요.
"독서"를 통해 여러가지 인생과 사건을 간접경험을 하면서 얻게되는 힘 말이에요.

어렸을 때 왜 책을 안읽었었는지 후회가 되기도 합니다.
뭐 일부러 안읽은 건 아닌데, 책을 읽는 환경 조성이 안되었던 것도 같고...
암튼, 가장 후회되는건 감수성이 가장 예민할 때 고전 명작을 읽었었더라면 하는 점이에요.
책을 읽은 감흥과 받아들이는 정도는 나이에 따라 다르겠지요.
그럼, 그 때의 감흥과 경험이 제 인생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을 수도 있구요.
어렸을 때 나는 이러이러한 책을 감명깊게 읽었다.. 라고 할만한게 없으니
참 아쉽습니다.

서두가 너무 길었는데요.
암튼 이렇게 책 읽는 재미를 느끼다 보니 책과 관련된 소품들에 자연히 관심이 가더군요.
그 중에 제일 먼저 갖고 싶은 소품은 <책도장>입니다.

내 책에 나의 도장을 쾅 박고 싶은 마음입니다.
소유표시를 하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책을 읽고 난 다음 끝 마무리를 하는
일종의 의식처럼 도장을 "쾅"하고 싶은거죠.




Name
Memo
Password
 
     


no
C
subject
name
date
hit
*

  [위시리스트] 책 도장

Mani
2008/05/09 4261 1037
67
  [썸씽 쿨] 작지만 묘한맛을 주는 <오랄픽스>

Mani
2007/08/14 5310 1042
66
  [썸씽 쿨] 책갈피 카드, 북찌

Mani
2007/08/14 4915 1061
65
  [영화] 나비효과

Mani
2007/08/13 3652 923
64
  [영화] 죽은 시인의 사회

Mani
2007/08/13 3492 852
63
  [위시리스트] Wish List의 성격은..

Mani
2004/09/16 3709 864
62
  [위시리스트] 모토롤라 스타텍 [3]

Tory
2004/11/22 3997 933
61
  [위시리스트] 나이키 에이 포스 1 올검

Tory
2004/11/12 3481 897
60
    [re 위시리스트] 나이키 에이 포스 1 올검

Tory
2004/11/22 3609 838
59
    [re 위시리스트] 나이키 에이 포스 1 올검

Tory
2004/11/15 3562 856
58
  [위시리스트] 폴 오스터의 소설들

Mani
2004/10/08 3566 951
57
  [위시리스트] 로렌즈 도미노 레이스

Mani
2004/10/04 3710 930
56
  [위시리스트] MOT

Mani
2004/09/21 4986 937
55
    [re 위시리스트] Tory로 부터 선물 받았습니다. [5]

Mani
2004/09/22 3860 946
54
  [위시리스트] 드롱기 전기오븐

Mani
2004/09/20 3745 884
53
  [위시리스트] 나침반

Mani
2004/09/20 3545 852
52
  [위시리스트] 김훈의 <자전거 여행>

Mani
2004/09/20 3473 884
51
  [영화] 블레이드 러너

Mani
2007/07/13 3645 837
50
  [想] Monet's Table

Mani
2007/07/13 3665 859
49
  [想] 정전

Mani
2007/06/29 3366 867
1 [2][3][4]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Zetyx